오랜만에 오게 되었습니다. 고향에 돌아온것 같은 느낌입니다 ^^*
그나저나 블로그를 너무 오래 비워서 죄송합니다.. >, <

Trackback 0 And Comment 0

사용자 삽입 이미지

\
Trackback 0 And Comment 1
  1. BlogIcon 또치군 2006.12.17 20:40 address edit & del reply

    헉;
    다시 잠수들어가시나봐요.. -_-a

10월부터 티스토리를 사용해 블로그를 하면서 지금까지 티스토리와 같이 해왔습니다.
1.1 모듈로 업데이트하는건 마냥 신기한 일이고 신나는 일이라 여겼습니다만, 업데이트가 된 이후에 정말 실망만 밀려옵니다.

블로그 필명
이 부분을 문제삼는 블로거분이 없으셔서 저만 불편한지는 모르겠습니다만,
티스토리가 업데이트 된 후 필명에 대한 중복 확인절차가 추가되었습니다.
개발자분들이 관리상 편의와 서비스상 편의를 위해서 필명 중복을 방지한것같은데
이 부분이 티스토리에 엄청난 장애물이 된다는 사실을 모르시나요?
아무리 둘러봐도 블로그에서 필명을 중복체크하는 서비스는 찾아볼 수 없었습니다.
다른곳에서 티스토리로 이사를 왔는데 그동안 썼던 필명을 그대로 쓸 수 없다면 이보다 더 슬픈 일이 있을까요.
이 부분은 빠른 시일안에 해결이 되기를 바랍니다. 네이버 카페같은 필명 확인이 꼭 필요한 곳과 블로그가 같은 경우인가요?


플러그인
티스토리가 태터 1.1로 업데이트되기 전까지 많은 사용자들의 플러그인 요청과 문의로 yag같은  유용한 플러그인들이 추가되리라 기대하고 있었습니다 (언급도 있었구요). 하지만 예전에 있던 플러그인과 새로 추가된 기본 플러그인밖에 없다는걸 알고 뒷통수를 얻어맞은 느낌입니다.
일에는 순서가 있다는걸 잘 압니다만, 언제까지 플러그인 검증만 하고 계실건가요?


개발자 시점의 서비스
제가 티스토리에 건의한 것들 중 치명적인(Critical) 버그들을 제외하고 모든 건의가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개발자 시점에서 보면 지극히 정상적인 일입니다. 하지만 사용자는 납득할 수 없는 부분이 많습니다.
robots.txt는 많은 요청이 있었기 때문에 티스토리가 1.1로 업데이트 되었을때 조금이라도 적용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미디어로그 만들 시간에서 1/100만 할애하면 그런 기능을 추가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봅니다.


불친절한 인터페이스
지금 인터페이스를 보면 전혀 친절하지 않습니다. 도우미가 있긴 한데 너무 동떨어져 있는것 같습니다. 티스토리 개발자분중 한분이 티스토리는 사용자를 위한 UI로 재구성될것이라 언급하셔서 기능마다 친절하고 자세한 설명이 있을것이라 생각했습니다만. 괜한 생각을 한건가요?


설명의 99% 부족
티스토리 업데이트 후 이메일 변경란이 사라져 변경을 위해 한참을 헤매다가 FAQ에서 현재는 변경이 불가능하다는 글을 봤습니다.
업데이트 후 필명을 바꾸는 란도 함께 어디론가 이사를 가버렸는데 기존 사용자를 고려한다면 '~~에서 변경할 수 있습니다' 라는 문구가 있어야 하는게 맞다고 봅니다.
지금 티스토리는 '너가 직접 찾아봐' 라는 소극적인 태도가 엿보여 아쉽습니다.


기능 추가, 시스템 변경에 대한 고지
대규모 업데이트가 단행되면서 여러가지 기능의 추가와 변경이 이미 예상되었습니다만, 티스토리에선 그 부분을 귀찮은지는 몰라도 소홀히 다루고 있습니다.
예를 들자면 파일 분산 시스템의 도입으로 주소가 바뀐다던가, 업데이트 후 이메일 변경이 불가능하다고 고지를 미리 했다면 많은 기존 티스토리 사용자분들이 불편하다는 생각을 할까요? (필명 시스템도 그렇습니다)
어떤 티스토리 사용자분은 달력에 있는 영어 표기가 한글로 바뀌어 마음에 들지 않는다고 투덜투덜하셨습니다. 이런 부분은 사전에 개발자분들도 아셨으리라 생각됩니다. 하지만 이 부분에 대한 어떠한 피드백도 있지 않습니다. 티스토리에 건의를 하면 '개선을 검토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라는 어중간한 답변이 나올게 분명하니깐요.
저같은 경우는 업데이트 전 서버에 저장해둔 백업 파일이 날아가 기분이 그리 좋지 않습니다. 이 부분도 예방을 할 수 있던 문제인것 같은데 아쉽네요.


티스토리는 너무 메이져 업데이트에 치중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너무 답답합니다. 사용자는 블로그 서비스의 적극적이고 신선한 반응을 보고 싶습니다만, 항상 보안문제와 스케쥴 등을 이유로 사용자 지원에 대한 피드백과 마이너 업데이트를 게을리 하시는것 같습니다. 티스토리를 떠날 날도 얼마 남지 않은듯 합니다.
Trackback 0 And Comment 10
  1. BlogIcon 김정훈 2006.12.15 15:39 address edit & del reply

    블로그 필명의 경우, 저도 정말 난감합니다;
    이름뒤에 이상한 기호를 붙여 겨우 사용하곤 있지만,
    아이디도 아니고 필명을 중복체크 한다는것은
    문제가 된다고 생각합니다... 쩝.

    • BlogIcon 치리™ 2006.12.15 16:08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도 두번째 블로그 필명을 그런식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상하게 나오지 않을까 걱정이 되네요. 나중에라도 문제가 생기지 않을까..

  2. BlogIcon 제리클 2006.12.15 16:10 address edit & del reply

    그래도, 트래픽 제한이 없어서..
    그건 좋잖아요;ㅁ;

    • BlogIcon 치리™ 2006.12.15 16:17 신고 address edit & del

      트래픽은 파일들을 다른곳에 업로드하면 되니깐 별 문제는 아닌것 같네요.
      트래픽 무제한에 너무 많은걸 잃는다는 생각이 들어요.

  3. BlogIcon 제리클 2006.12.15 17:47 address edit & del reply

    치리에//그렇긴 하네요..;;
    하지만, 아직 티스토리는 오픈베타 서비스니깐..
    좀더 지켜봐야 할꺼 같아요^^;;
    정식서비스가 되기 전까지 차차 고쳐나가겠죠 ; )

  4. Deus 2006.12.15 18:08 address edit & del reply

    아직입주를 기다리고 있는사람입니다만..

    지금은 베타이다보니 여러가지 부족한점이 많이 발견될수 밖에 없는거 같네요^^;;;

  5. deian 2006.12.15 18:22 address edit & del reply

    맞습니다. '아직은 베타'라고들 하는데.. 언제 끝나는지도 모르는 그 베타, 그럼 5년이고 10년이고 '베타' 글자만 붙이고 있으면 문제점 있어도 유저들만 이해해줘야 하는가 보죠..

    하긴 구글도 몇년이 지나도 '베타'글자를 떼질 않는걸 보면.. ㅡㅡ;

  6. BlogIcon ghost 2006.12.16 12:20 address edit & del reply

    원하는 대부분의 플러그인들은 그냥 올리기에는 문제가 있는 플러그인 들입니다. 지금 올라와 있는것도 최대한 수정해서 거의 재 개조 된 것들이고 라이트 박스만 하더라도 문제점이 다시 부각되고 있습니다. 태터 툴즈 사용하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플러그인 하나 올리려면 포럼을 돌아다니면서 버그 픽스를 개인들이 해야 합니다.

  7. BlogIcon minq 2006.12.21 09:44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이미 알려진 버그들에 대해서는 빠르게 대처하는 모습이 좀 필요할 것 같습니다;

  8. BlogIcon 빈둥이v 2006.12.22 22:47 address edit & del reply

    대규모 업체에서 제공하는 서비스와
    약간 불편하지만 직접 운영하는 서비스
    네이버 블로그와 테터툴즈 블로그를 보는듯 합니다^^